4인가족 홍콩여행 – 계획 및 준비

5 Jan

2015.12.30(밤) ~ 2016.1.2(새벽)

트램이란 길위 레일을 따라 달리는 버스모양 전차다.

트램-  길위 레일을 따라 달리는 버스모양 전차다. 홍콩의 명물

 

 

새해를 다른나라에서 맞아보는 것도 의미있을거라 생각했고, 또 홍콩의 새해맞이 불꽃놀이는 유명하기도 하여, 연말에 홍콩을 가보자고 결정하였다.
(또 ‘세일시즌’ 이기도 하고…)

제작년에 연말에 싱가폴 갔으나 클라키에서 맥주마신다고 호텔방에서 편히 볼 수 있었던 새해맞이 불꽃놀이를 놓친거에 대한 반성이기도 하고…

     4인가족 싱가폴 가족여행기 part1  part2 

당연히 연말의 항공권과 호텔요금은 비싸다. 하지만 학교, 학원 일정 감안하고, 집사람 방학일정 감안하니 4식구가 모두 자유로운 시간은 연말 몇일 밖에 없다. 그래서 수요가 증가하고 그래서 가격이 올라가는 거겠지.

당연히 우리는 자유여행이고…
항공권하고 숙소는 내가 알아보고, 가서 일정은 둘째가 전담하기로 했다.

 

항공권

마일리지는 택도 없고, 당연히 비싸다.
이곳 저곳 둘러보다 투어익스프레스 에서 예약했다. 아시아나 A380 비즈니스석만(서비스나 기내식은 이코노미) 판매하는게 있어서, 이걸로 예약. 드뎌 A380 비즈니스를 타 보게 되었고, 오는건 일정이 맞지 않아 그냥 작은 비행기 이코노미 타고 오는 걸로…
일반석이랑 A380비즈니스랑 가격차이는 8만원인가 차이났다. 이코노미가 대략 편도 30만원 초반대니 20%정도 더 주고 비즈니스에 앉아 오는거다. 결과적으로 잘한 선택…

 

숙소

솔직히 열심히 뒤져보지 않았고, 블로그 몇개 보고 리스트 뽑은 다음에 expedia에 싸보이는 걸로 나왔길래 환불불가 옵션으로 하버프라자 노스포인트(harbor plaza northpoint) 호텔 예약. 식구가 4명이니 방은 2개 * 2박. 100만원 조금더 지출했다. 좀 더 미리 준비하고 잘 뒤져봤으면 더 괜찮은 곳도 있었겠다만… 늙었는지 뒤지는것도 너무 귀찮고 또 바쁘고…

 

 

일정은 심플하게
day1: 구룡반도 – 불꽃놀이
day2: 홍콩섬

출국전 면세점 적립금을 악착같이 모은후 6개월치 화장품 모아서 주문하고…
출발준비 끝.

No comments yet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