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베오 수동 시승기 10,000키로

2 Jun

작년 8월에 차를 샀으니, 10개월 만에 만키로를 탔구나.
만키로를 탔으니 또 시승기를 써 본다.
참 그리고 내차는 요새 보기 힘든 수동이다.
짧은거리 출퇴근용으로, 아들 등하교용으로, 학원 라이드 용으로 사용했고, 그러다보니 많이 타지는 않았다.

지난번 포스팅한 시승기인 5000키로 부터 10000키로까지는 지방에 내려갈 일이 많아서 비교적 장거리 주행이 많아졌고,
겨울이 지나고 봄이 오고 6월이 되었다.

발생한 특별한 일

  • 9000키로에 엔진오일을 두번째로 교체
  • 타이어를 윈터타이어 교체하면서 215-45-17 한국타이어 evo12로 교체
  • 에어콘 틀고 운행시작
  • 영월에서 춘양가는 와인딩 코스 운행
  • 고급유에서 일반유로 변경

엔진오일은 5천키로 타고 서비스센터에서 357서비스 이용해서 교환했는데, 갈아주신 분 말씀으로는 오염이 시작되었지만 상태가 많이 나쁘지 않다고 했다.
타이어는 순정 50에서 45로 타이어 사이드 높이가 낮아져서 그런지 안정감은 훨씬 나아진 것 같다. evo12가 승차감 향상에 주력한 타이어가 아니고 퍼포먼스용 타이어지만, 순정보단 훨씬 나아졌다. 휀다가 휑해지지 않을까 걱정했는데 첨엔 좀 이상하두만 자꾸 보니까 괜찮다. 아베오가 차고가 좀 높은 편인데, 타이어 교체하고 약간 낮아졌다. 서스를 순정에서 rs걸로 교체할까 고민 좀 했는데, 안하기로 했다. 트랙 갈것도 아니고 충분하다는 생각이다.
에어콘 튼다고 출력이 줄어든다든가 하진 않는다. 차 내부 공간이 작아서 빨리 시원해진다. 근데 안 들리던 소리가 좀 들기기 시작한다. 나다가 안나다가.. 그게 찝찝하다.
영월에서 춘양가는 길이 꽤 꼬불꼬불하다. 헤어핀 코스가 몇개가 연속해서 나오는데, 난 재밌게 탔다. 퍼포먼스 후달리지 않고, 틀면 잘 돌아가고 재밌더라. 그런데 조수석에 탄 동승자는 멀미를 했다.
고급유 넣다가 일반유로 바꿨다. 역시 고급유가 플라시보만은 아니다.
연비는 시내주행시 10~11 정도, 고속도로 주행시 15~17 정도 나온다.

총평

가격 생각하면 정말 괜찮다. 만약 다시 차를 구해야 한다고 해도 이 차 고를 것 같다. 중고로.
물론 돈이 많으면 더 좋은차 사겠지만, 가성비로는 아베오 만한 것이 없다.
잡소리가 스멀스멀 들리는 것 같아 조금 불안하다.
근데 이 아베오 타다가 그랜져 타보니 그랜저가 좋긴 좋더라.

No comments yet

Leave a Reply